Pebblog

  • GUEST
  • WRITE
  • ADMIN
김문수 +1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 아침 네이버를 보니 경기도 뉴스랍시고 메인배너에 달려있는데..

이거 너무 친절한거 아닌가? 왜 다들 경기도지사만 되면 대선 홍보못해서 안달인지..

체감할 수 있는건 통합환승제뿐인데.. 이마저도 서울을 잘 드나들지 않는 나로서는 불편하기 짝이 없다. 어쩌다 만원버스라도 잘못타서 떠밀려 내릴때 단말기에 카드 못찍으면 맨날 700원씩 덤터기를 쓰는데 짜증난다. 거리비례제 적용되지 않는 카드를 따로 만들어 주든가!!

완공되지도 않았는데'명품' 광교 신도시랜다ㅋㅋ 나참 기가 막혀서. 명품인지 아닌지는 지어봐야 아는거지 맨날 명품타령이다. 주택금융공사광고 처럼 집은 투자의 대상이 아니라 행복의 대상이 되어야 하는것이다. 설령 현실이 그렇지 못하더라도 도지사까지 나서서 집에 투자하라고 하는것은 이상하지 않은가? 오세훈 서울시장처럼 장기전세주택을 확대했다면 모를일이지만 명품 신도시라니...

외국인투자유치... 당장 테마파크만 봐도 올해 총 투자 유치금이라는 85억불의 대부분은 유니버설스튜디오,포천 에코디자인시티가 차지하는데 (66억불 내외)

실상을 알고보면 유니버설 스튜디오는 USK Property Holdings라는 국내업체가 미국에서 테마파크 만들던 바지 사장 앉혀놓고 판권 사온것 밖에 안된다... 실제 투자자금의 대부분인 2조 4천억정도가 국내금융기관에서 PF(프로젝트파이낸싱),사업자금 대출,지분출자 방식으로 투자되는데... 실제 외자비중은 2500억정도라 하지만 이마저도 1800억은 신한은행 지분출자하는데 대출해주는 형식이라 한다. 그래서 실제로 파고 들면 아서 디 리틀이라는 컨설팅펌의 700억 정도가 진짜 외자 유치자본인데 이게 검은머리 외국인의 돈일지 누가 알까?

포천 에코디자인시티 이건 특별히 브랜드도 없다. 그저 한국돈 빌려서 미국 부동산개발사 끌어들여서 포천을 개발한다는 소린데... 서경 기사중 롯데관광개발 관계자의 발언을 들어보자
 “사업비 중 일부는 선분양 등을 통해 조달할 계획으로 최소 1조~2조원가량은 우리금융그룹이 PF를 전담하게 될 것” 이것도 유니버설스튜디오와 별반 다르지 않다는 얘기다. 실제 레드우드의 외자 투자는 초기 40% 지분인 1400억과 2009년까지 매년 추가출자분을 합해봐야 2400억이 고작이다.

자 이제 실제 외자 유치분을 합해보자. 얼마일까?

5천억, 5.3억불밖에 안된다. 경기도는 무려 12배나 뻥튀기 했다.


참고기사 : 한국유니버설 스튜디오 금융건설 컨소시엄 구성 / 연합뉴스
               테마파크, 금융권 새 투자처 부상 / 서울경제

투자유치라는게 양질의 고용을 창출하고 외자를 국내로 끌어들이는데 의의가 있는것이지..
한국돈으로 한국땅 개발하는걸 포장하는게 외자유치인가? 이게 한국행정의 현실이다...

전임 손학규 전지사가 추진하던 한류우드는 지금 어떻게 됐나 검색해봤더니... 부지를 아무도 사려 하지 않아서 2번이나 유찰됐고 아직도 주인이 정해지지 않았다고 한다. 전형적인 전시행정아닌가? '한류우드'라니ㅋㅋ
2006/03/18 - [낙서장] - 한류우드 짜증.답답.
2006/04/04 - [워스트] - 한류우드 홈페이지 설문조사가 가짜???


한나라당은 국정홍보처와 KTV를 1순위로 없앤다고 하던데 김문수 지사는 끼뉴스 폐지할 생각이 없나?ㅋㅋ

이래놓고 차기 대선에 뻔뻔하게 경기도에서 이런일들을 했다면서 들이대겠지? 언론들은 검증할 생각은 하나도 안하고 받아쓰는데 여념없고... 하긴 그러니 2mb같은 사람도 당선되지...


Comment +0